본문 바로가기 좌측 메뉴 바로가기

재난정신건강 정보센터

재난정신건강 정보센터 회원메뉴

마음을 모아, 재난을 이겨냅시다. 재난 극복은 마음의 건강부터 시작됩니다.

브로셔 출력하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자해문제에 대한 팁


  • 자해란 스스로 자신에게 상처를 내거나 자신을 해롭게 하는 행위를 말합니다.
    온갖 도구와 방법으로 자신의 몸에 경미한 상처를 내거나 해를 끼치는 것입니다.
    재난 등 감당하기 어려운 스트레스를 받으면 우울, 불안, 공황 등의 트라우마 반응을 겪으며,
    심한 경우 자해 충동을 느끼기도 합니다.
    자살하기 위해 자해를 하는 경우도 있지만, 자살하려는 의도가 없이도 자해를 하기도 합니다.
    자해 행동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자해란 무엇인지, 그리고 자해에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 잘 알아두어야 합니다.

자해란

  • 자해란 스스로 자신에게 상처를 내거나 자신을 해롭게 하는 행위를 말합니다.
  • 자해를 시작하는 나이는 대개 12세에서 14세며, 20세가 되기 전 자해를 시작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 자해의 종류에는 손목과 팔 등의 피부 긋기, 문지르기, 긁기, 잘라내기, 부딪히기, 멍들게 하기, 스스로 자신을 때리기, 화상 입히기, 약물 과량 복용하기, 위험한 물건 삼키기 등이 있습니다. 주로 면도칼이나 커터칼 이외에도 가위, 펜 끝, 손톱, 유리 조각, 깨진 CD, 부러뜨린 칫솔 등 다양한 자해 도구를 사용하여, 손목, 팔, 허벅지, 어깨 등 여러 신체 부위에 경미한 상처를 냅니다.

    자해를 하는 이유

    • 자해를 하는 사람은 ‘스트레스가 심해서 자해를 한다.’고 말합니다.
      자해를 하는 청소년들의 주요 스트레스는 공부, 친구 관계, 가족관계입니다.
      청소년들은 자해를 하는 이유를 이렇게 말한다.
      • “자해는 내 고통스러운 감정을 해소해 준다.”
      • “멍한 느낌이 들 때 자해를 하면 내가 살아있는 느낌이 든다.”
      • “내가 얼마나 힘들고 괴로운지 남에게 알리기 위해서 자해를 한다.”
      • “부모님을 화나게 하기 위해 자해를 한다.”
      • “죄책감이 들 때 자해를 한다.”
    • 자해로 인한 만족감은 일시적이고, 모든 것을 악화시킨다. 자해는 병적이고 위험한 스트레스 해소 방법이므로, 건강한 스트레스 해소 방법을 배워나가야 한다.

    자해 행동 징후

    • 청소년이 다음과 같은 행동을 보일 때 자해를 하고 있을 수 있습니다.
      • -계절과 맞지 않는 복장: 더운 날씨에도 긴팔옷을 입음
      • -손목밴드를 계속 붙임
      • -신체가 드러나는 학교 활동 참여를 꺼림
      • -붕대를 자주 사용함
      • -면도날 같은 적절하지 않은 용품 소지
      • -피부 위에 설명되지 않는 화상, 자상, 상처 및 흔적이 있음
      • -우울, 불안, 불면 등 심리적 증상이 악화 됨
        자해 경험이 있는 학생의 60%는 다시 자해를 합니다. 자해를 한 적이 있는 청소년의 경우, 부모와 교사는 지속적으로 관심을 기울여야 합니다.

    자해의 위험성

    • ‘자살할 생각은 없고, 자해만 하고 싶다’는 청소년의 말. 과연 안전할까요?
      • -청소년의 뇌는 성장 중입니다. 자신의 생각과 감정, 행동을 조절할 수 있는 능력이 발달하고 있으며, 아직 완성되지 않았습니다. 자기 조절 능력이 떨어지는 이 시기에 죽고 싶다는 의도가 없더라도 자해 행동을 반복하게 될 경우, 본인이 원하지 않는 죽음에 이를 수 있습니다. 이러한 위험성을 청소년 자신과 주위 사람들이 반드시 알고 있어야 하며, 방치해서는 안 됩니다. 아무리 경미하더라도 자해를 하는 경우에는 반드시 정신건강전문가의 도움을 받아야 합니다.

    시급히 도움을 받아야 하는 위험한 경우

    • 자해를 하는 사람들은 대개 남의 도움을 받으려 하지 않습니다. 누구에게도 말하지 않고 은밀한 비밀로 감추어 둡니다. 아이가 자해하는 걸 알게 된 부모조차 정신건강의학과에 찾아가는 것을 꺼리기도 합니다. 자해가 자살의 위험성을 높인다는 것을 반드시 알아야 합니다. 특히 다음과 같은 경우는 매우 위험하며 시급히 도움을 받아야 합니다.
      • -위험한 도구를 사용한 자해
      • -정기적으로, 규칙적으로 시도하는 자해
      • -사람을 거의 만나지 않고 지내면서 자해하는 경우
      • -정신질환을 가진 경우

    자해 충동을 극복하는 방법

    • 불쑥 올라오는 자해를 하고 싶다는 충동은 그리 오래가지 않습니다. 잠시라도 자해를 하지 않고 충동을 견디거나 해소한다면, 그 후로 자해를 하고자 하는 마음이 훨씬 약해집니다. 자해 충동을 극복하는 방법을 알아두는 것이 큰 도움이 됩니다.
      • 1. 대화하세요.
        – 친구와 만나도 좋고, 전화를 걸어도 좋고, 대화할 사람이 없다면 상담사에게 전화를 해도 좋습니다.
      • 2. 함께 있는 사람이 당신을 힘들게 한다면, 바로 그 자리를 벗어나세요.
      • 3. 다른 곳으로 주의를 돌리세요.
        – 자해 충동이 생기면 15분 동안 다른 곳으로 주의를 돌려보세요.
        – 외출하기, 음악 듣기, 운동 등 무엇이든 해롭지 않은 활동을 하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 4. 몸과 마음을 이완하고, 즐겁고 편안한 기억을 떠올려 보세요.
        – 눈을 감고 기쁨을 주는 장소를 떠올려 보는 것도 좋습니다.
        – 심호흡, 복식호흡, 명상, 요가도 큰 도움이 됩니다.
      • 5. 감정을 표현하는 다른 방법을 찾아보세요.
        – 꼭 붉은 피를 보고 싶다면, 붉은 펜으로 손목에 선을 긋는 방법도 있습니다.
      • 6. 고통을 느끼고 싶다면, 해롭지 않은 고통을 찾아보세요.
        – 아주 매운 음식 먹기, 얼음 움켜쥐기, 냉수로 샤워하기도 좋습니다.
      • 7. 긍정적인 일에 마음을 집중하세요.
      • 8. 감정을 써보세요.
        – 일기 쓰기, 자신에게 편지 쓰기를 해보세요.
        – 자신의 감정을 자세히 기록해서, 어떨 때 자해 충동이 생기는지, 어떻게 충동이 사라지는지 알아보는 것이 좋습니다.
      • 9. 정신건강의학과 의사의 도움을 받으세요.
        – 여러 가지 방법을 써봐도 자해 충동이 조절되지 않는다면, 망설이지 말고 정신건강의학과 의사를 만나세요.
      • 10. 자신을 사랑하세요.
        – 당신은 세상 그 무엇보다, 세상 그 누구보다 소중한 사람입니다.
상단으로